FANDOM


틀:방사능

토륨고화학어가 생길 무렵 이전부터 생긴 원소로, 서울화학공화국화학어와 새로운 주기율표 도입에 따라 한때 자취를 감췄다. 스벤스까였던 ㅈ.ㅈ. 베르셀리우스가 우연히 노르웨이를 거닐다가 발견하여, 이건 필시 마법과 연관되어 있다라고 하면서 이와 같이 명명하였다. 평소 색깔은 은백색이나 주구장창 을 내뿜으므로 사람들한테는 녹색으로 알려져 있다. 이후 베르셀리우스는 이 원소의 발견으로 졸부가 되자 자유의 나라 쌀국으로 건너가서 후손들을 낳았는데, 대표적인 후손들로는 이 금속의 이름을 딴 마법소녀 또르, 토륨주괴를 EE제국 화폐로 지정한 용개, 로스트와 클로버필드 등의 괴작을 만든 ㅈ.ㅈ. 에이브람스가 있다.

활용편집

파일:Thorium norway.jpg

토륨을 융해하여 금괴처럼 만든 물질이 토륨주괴로 kg당 399.6원에 거래되고 있지만, 워크래프트에서의 실질가격은 며느리도 모른다. 용개는 이 사실이 널리 알려지는 것을 두려워해, '광학용 렌즈에 쓰인다'인터넷을 치고 다녔는데, 나베르 의존증이 큰 사람들은 이를 무심코 믿어 지금에 이르고 있다.

또 토륨의 색깔 특성상 페인트 대용으로도 쓰이기 때문에 서울화학공화국을 달리고 있는 G버스에 널리 애용되고 있다.

틀:주기율표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